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전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 업무협약

2019-09-10 13:05 출처: 국립나주병원

전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가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 업무협약을 맺었다

나주--(뉴스와이어) 2019년 09월 10일 --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윤보현)은 10일 자살예방의 날을 기념하며 종교계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을 위해 천주교 광주대교구 생명운동본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실천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및 보유자원의 교류 등 다양한 협력활동을 통해 도민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화를 조성하고 양 기관의 공동이익과 발전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더불어 전라남도 천주교 본당 73개소에 ‘생명지키기 7대 선언’ 포스터를 배포하는 등 생명사랑 홍보 및 캠페인을 진행하였으며, 추후 불교 및 기독교 등 다른 종교계와의 협력을 통한 생명사랑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윤보현 센터장은 “자살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사회 전반적인 분위기 조성이 중요하며, 모든 국민이 생명존중 문화 조성에 동참하는 계기를 통한 사회적 관심과 노력이 지속적으로 필요하다”고 말했다.

WHO(세계보건기구)는 전 세계에 생명의 소중함과 국가적, 사회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위해 2003년 9월 10일을 ‘세계 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였으며, 우리나라는 2011년 제정·시행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법률’에 따라 세계 자살예방의 날과 같은 매년 9월 10일을 ‘자살예방의 날’로 제정하였다.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개요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에 의거, 전라남도가 위탁하고 국립나주병원이 수탁하여 운영하는 전라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는 2014년 10월 개소하였다. 지역사회 중심의 정신건강서비스 전달체계를 구축하고 통합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하는 공공정신건강전문기관으로서 시·군 보건소,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전남도민의 건강한 마음, 행복한 삶의 실현에 기여하고 있다.

국립나주병원 개요

국립나주병원은 보건복지부 소속, 호남권 유일의 국립정신병원이며 책임운영기관이다. 전문정신의료기관으로 400병상의 입원 병상을 운영 중이며 정신장애 진료를 위해 기분장애 클리닉, 소아 청소년 정신장애 클리닉, 노인 정신장애 클리닉의 전문 외래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일찍이 개방병원 제도를 전면적으로 도입하여 ‘자연치유’의 남다른 치료 효과를 각인시켰으며 가족적인 치료 환경과 체계적인 재활치료 프로그램, 지역 공공정신보건사업의 중추적 병원으로서 2015년~2018년 최우수 책임운영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참된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기능을 다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